2019.01.10 (목)

  • 흐림동두천 -2.6℃
  • 구름많음강릉 5.1℃
  • 흐림서울 -1.0℃
  • 흐림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5.1℃
  • 구름조금광주 3.4℃
  • 구름많음부산 5.3℃
  • 구름많음고창 3.2℃
  • 흐림제주 6.8℃
  • 구름많음강화 -0.2℃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4.0℃
  • 구름많음경주시 4.7℃
  • 구름많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추운 날씨 속 전문의 도전!

2019 제12회 전문의시험 1차 시험 실시
1차 시험 715명 응시, 기수련자 400여명


2019년도 제12회 치과의사전문의자격시험(이하 전문의시험) 1차 시험이 10일 오전 서울 덕수고등학교에서 치러졌다.

시험 현장에는 김철수 협회장이 아침 일찍부터 도착해 시험장을 돌며 응시자들에게 격려의 인사를 건냈다. 여기에는 안민호 부회장과 조영식 총무이사, 안형준 수련고시이사가 함께 했다.

올해 전문의시험 응시자수는 10개 전문과목 총 715명으로 2명이 결시해 713명이 시험을 치렀다.

전문의제도 경과조치로 인해 기수련자가 응시한 두 번째 해인 올해는 400여명의 기수련자가 응시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해 2200여명의 기수련자가 응시했던 것에 비하면 많이 줄어든 수다.

이번 1차 시험 합격자들은 오는 24일 같은 장소에서 2차 시험을 치른다.


특히, 2차 시험에서는 통합치의학과 전문의시험이 함께 치러지는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는 통합치의학분야 수련병원에서 4년 이상 수련교육을 담당해 1차 시험 면제요건을 갖춘 교수들이 응시하는 것으로, 19명의 통합치의학과 교수들이 응시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김철수 협회장은 “추운 날씨 속에 시험에 응시하는 회원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치과계에서 큰 역할을 하는 전문의 자격을 취득하려는 모든 응시자들이 좋은 결과를 얻길 기원 한다”고 밝혔다. 

시험운영을 총괄한 안형준 수련고시이사는 “전문의시험의 질을 해마다 똑같은 수준으로 유지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특히, 경과조치 전문의시험이 치러지는 기간 동안은 전공의나 기수련자나 같은 수준의, 양질의 문제를 풀 수 있도록 하는데 신경 쓰고 있다”며 “부정행위 등 불미스러운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시험 감독관과 응시자들에게 유의사항을 철저히 강조하며 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도 전문의시험이 끝까지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치협 전문의제도운영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안민호 부회장은 “경과조치 전문의시험이 우여곡절 끝에 지난해 시작해, 첫해 많은 기수련자들이 전문의 자격을 취득해 올해에는 기수련자 응시자수가 많이 줄었다. 내년까지 기수련자 경과조치가 거의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며 “치협은 수련고시국을 중심으로 전공의와 기수련자 등을 비롯한 모든 응시자가 불편 없이 시험을 치르게 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경과조치가 끝날 때까지 전문의시험 운영에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태그

2672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