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1 (금)

  • 맑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25.2℃
  • 맑음서울 23.0℃
  • 구름많음대전 24.2℃
  • 구름조금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2.5℃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22.0℃
  • 흐림제주 18.9℃
  • 맑음강화 20.4℃
  • 맑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3.3℃
  • 구름많음강진군 20.5℃
  • 구름조금경주시 23.6℃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스트라우만, 세계 임플란트 시장 점유율 1위

디시전 리소스 그룹 공동 조사 결과 발표
의료진·환자 만족 위한 끊임없는 연구개발 노력 밑바탕




스위스에 본사를 둔 임플란트 전문 기업 스트라우만이 디시전 리소스 그룹과의 조사를 통해 세계 임플란트 시장 점유율 1위임을 확인했다.

전 세계 임플란트 시장 점유율 조사 결과 스트라우만이 세계 임플란트 시장 점유율 25%로 독보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는 내용이 2018년 연간 보고서를 통해 발표됐다. 

약 5조원 규모의 세계 치과용 임플란트 시장의 절반 이상을 글로벌 3개 업체가 차지하고 있으며 그 중 스트라우만은 2위 기업인 미국 임플란트 업체 ‘다나허’와 6% 격차로 선두를 유지했다. 이번 통계는 임플란트 고정체와 임플란트 관련 부품 판매액을 모두 합산한 수치로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디시젼 리소스 그룹과 스트라우만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집계됐다. 

1954년 설립된 스트라우만은 지난 65년 동안 지속적인 R&D를 통한 혁신적인 제품 개발과 철저한 품질관리를 바탕으로 임플란트 업계의 독보적인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다년간 세계 1위를 굳건히 지킬 수 있는 비결은 의료진과 환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치료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끊임없는 연구 개발에 있다. 

최근에는 치아 사이가 좁거나 임플란트를 식립하기에 잇몸 뼈의 양이 충분하지 않은 경우에 식립할 수 있는 직경 2.9mm의 임플란트를 출시했다. 이는 국내에서 시판되는 임플란트 중 가장 작은 사이즈로 가는 임플란트 모양과 강한 재질, 친수성 표면이 주는 이점으로 임플란트 식립을 위한 절개를 최소화하고 골이식을 줄일 수 있는 치료 솔루션으로 각광받고 있다.

이전에는 임플란트 표면처리의 표준이 된 자사의 SLA 표면에 친수성을 높인 SLActive 표면처리 기술과 치과용 임플란트 재료로 널리 사용되는 티타늄보다 강도가 강한 록솔리드 재질 임플란트를 개발한 바 있다. 

스트라우만코리아 관계자는 “스트라우만 임플란트는 현재 100개 이상의 국가에서 식립되고 있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솔루션”이라며 “세계 1위의 사명감으로 앞으로도 임플란트 업계 발전을 선도하고 의료진과 환자 모두에게 안정적인 치료 결과를 보증하는 고품질의 임플란트를 제공하기 위해 연구 개발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