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1 (금)

  • 흐림동두천 20.6℃
  • 구름많음강릉 22.2℃
  • 박무서울 21.4℃
  • 구름많음대전 22.7℃
  • 연무대구 26.9℃
  • 연무울산 26.0℃
  • 맑음광주 23.5℃
  • 연무부산 24.5℃
  • 구름많음고창 22.8℃
  • 구름조금제주 25.0℃
  • 구름많음강화 20.1℃
  • 맑음보은 22.7℃
  • 흐림금산 21.7℃
  • 맑음강진군 24.9℃
  • 맑음경주시 25.8℃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임플란트 성장 지속, 수출 2위 기록

복지부 2018년 보건산업 수출입 현황 발표



치과 임플란트가 의료기기 분야에서 수출 2위를 기록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17일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가 발표한 ‘2018년 보건산업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2018년 의료기기 수출액은 전년 대비 14.1% 증가한 36억 달러로 최근 5년간 8.8%의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며, 의료기기 수입액은 39억 달러로 2017년 대비 11.3% 증가했다.

의료기기 수출 품목별로는 범용초음파영상진단장치(5.9억 달러)가 1위를 기록했으며, 치과용 임플란트(2.5억 달러), 성형용 필러(조직수복용생체재료)(2.1억 달러), 매일착용소프트콘택트렌즈(1.8억 달러)가 뒤를 이었다<표 참조>.

상장 의료기기 기업 58곳의 2018년 매출액은 총 3조 원으로 전년 대비 6.9% 증가했으며, 연 매출액 1000억 원 이상인 기업은 2018년 9개사로 전년보다 2개사가 늘어났다. 이들 기업 중 치과 업체의 경우 오스템임플란트, 바텍, 덴티움, 신흥, 레이언스가 꼽혔다.

의료기기 수출 국가별로는 미국에 6.2억 달러로 가장 많은 수출을 하고 있으며, 이어 중국 5.7억 달러, 독일 2.6억 달러의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상위 20개국에 대한 의료기기 수출이 전체의 76.7%를 차지하며, 이집트(31위→15위), 스페인(24위→19위), 멕시코(27위→20위) 등이 새로 20위권 안으로 들어왔다.

2019년 1분기 의료기기 수출액은 8.6억 달러로, 2018년 1분기 7.8억 달러 대비 9.0% 증가했다. 수출 상위 20개국 중 싱가포르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수출이 47.8% 증가했으며, 러시아(40.1%), 필리핀(37.5%), 인도(24.9%), 베트남(21.4%) 등의 국가도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8년 4분기 보건산업(의료서비스 포함) 종사자는 87만 명으로, 2017년 4분기 82만9000명에서 4만1000명(4.9%) 증가했다. 분야별로는 보건의료서비스 종사자가 3만3000명 증가했으며, 의료기기 산업 종사자가 1300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