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의 80%가 꼽은 플랫폼 해악 ‘홍보비 지출, 가격 비교’

2023.12.06 19:11:33

경기지부 회원 362명 대상, 플랫폼 인식 설문 결과
후기 작성 문제도 지적 “민간 플랫폼 대응 사회적 책무 동참”

 

민간 플랫폼이 보건 의료 영역에서도 무서운 성장세를 보이면서 불법 의료 광고, 환자 유인, 약물 오남용 등 여러 문제를 낳고 있는 가운데 치과의사 10명 중 8명꼴로 ‘과도한 홍보 비용 지출, 가격 비교’를 플랫폼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 꼽았다.


경기지부 소속 회원 362명이 참여한 설문 조사 결과, 이 같은 응답이 나왔다.


설문 조사는 지난해 8월, 2주간 진행됐다. 설문 문항은 플랫폼 관련 최근 이슈, 플랫폼의 필요성, 공공플랫폼에 들어갈 필수 콘텐츠 등에 대한 인식을 묻는 총 9문항으로 구성됐다.


우선 응답자의 77.9%는 “치과계에 공공플랫폼 개발 연구가 현실적으로 도움이 될 것”이라고 응답했고, “치과의사와 일반 국민이 모두 공공플랫폼의 필요성을 느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응답도 67.7%로 많았다. 


나아가 74.9%는 “치과의사로서 공공플랫폼의 필요성을 인정하고 민간 플랫폼에 대항하기 위한 사회적 책무에 동참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공공플랫폼에 필수로 들어갈 기능으로는 ‘학생 구강검진’이 56.6%로 가장 많았고, ‘치과 찾기’(37.3%), ‘응급 치료 치과 찾기’(32.9%), ‘환자 맞춤형 콘텐츠’(17.1%), ‘치과의사 맞춤 정보’(16.3%), ‘회원 커뮤니티’(10.2%) 등이 있었다. ‘가격 비교’ 기능이 필요하다는 응답은 2.2%에 그쳤다.


또 응답자의 84.3%는 이러한 기능을 모두 포함한 구강보건 플랫폼이 제작될 시 사용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아울러 응답자의 81.2%는 학생 구강 검진 시스템이 서류 없이 온라인 프로그램 또는 애플리케이션으로 제작된다면 사용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했다.


특히 병의원 회원으로서 민간 플랫폼을 이용해 본 적이 있는 응답자의 80%는 플랫폼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 ‘과도한 홍보 비용 지출’(43.3%)과 ‘가격 비교’(36.7%)을 지적하기도 했다. 또 ‘후기 작성’(16.7%) 문제도 꼽았다.


이번 조사 결과는 협회지 최근호에 실렸으며, 경기지부(최유성·양동효·전성원·김민희·이순임·이응주·김영관·민봉기), 서울대 치의학대학원 예방치학교실(권혜진·정미리·조현재), 카이아이컴퍼니(정호정) 등이 참여했다.

최상관 기자 skchoi@dailydental.co.kr
Copyright @2013 치의신보 Corp. All rights reserved.



주소 서울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대한치과의사협회 회관 3층 | 등록번호 : 서울,아52234 | 등록일자 : 2019.03.25 | 발행인 박태근 | 편집인 한진규 | 대표전화 02-2024-9200 FAX 02-468-4653 | 편집국 02-2024-9210 광고관리국 02-2024-9290 Copyright © 치의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