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노레이, ADF·GNYDM 참가 수출 확대

2022.11.30 10:46:56

치과용 X선 영상진단장비 적극 홍보

제노레이가 프랑스 파리 국제 치과 전시회(ADF)와 미국 뉴욕 치과 전시회(GNYDM)에 참가했다.

 

이날 유럽과 북미를 대표하는 이번 전시회에서 제노레이는 자사 제품인 ‘PAPAYA 3D PREMIUM PLUS’, 휴대용 X-Ray 시스템 ‘PORT X-Ⅳ’, 스탠다드 X-Ray 시스템 ‘DVAS’, 그리고 덴탈 솔루션 S/W ‘Theia’를 선보였다.


ADF는 유럽을 대표하는 치과 전시회 중 하나로, 11월 22일부터 26일까지 닷새간 파리의 ‘팔레 데 콩그레’ 전시장에서 열렸다. 제노레이는 2M32 부스에서 유럽, 북아프리카, 중동의 고객들을 상대로 자사 제품 홍보와 수출에 나섰다.


미주지역 치과 전시회를 대표하는 GNYDM은 ADF 직후인 11월 27일부터 30일까지 나흘간 뉴욕 ‘제이콥 자빗츠 센터’에서 진행된다. 주최 측은 올해 출품업체가 600개 이상인데다, 코로나로 진행하지 못했던 ‘월드 임플란트 엑스포’, ‘연례 글로벌 교정학 컨퍼런스’ 등의 교육 행사도 재개, 내방객이 전년도의 2만3600명을 상회할 것이라 기대했다. 이번 전시회에서 제노레이는 2822번 부스에 자리해 미주지역 고객들에 자사 제품 소개와 판매에 나선다는 후문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이는 제노레이의 ‘PAPAYA 3D Premium Plus’는 CBCT, Panoramic, Cephalometric, Model Scanning이 동시에 탑재된 4 in 1 제품이다. 촬영 포지션 메모리 기능, 대면적 CBCT 기능, 원샷 세팔로 기능, 모드별 전용 센서를 탑재해 의료진의 정확한 진단을 돕는다. ‘PORT X-Ⅳ’는 휴대용 X-Ray 시스템으로, 고성능 X-Ray 튜브를 이용해 우수한 영상을 제공한다.

 

2001년 창립한 제노레이는 X-Ray 영상진단장비 전문기업으로 연구, 개발, 판매, 고객지원의 전 과정을 수행한다. 원천 핵심 기술과 제조 역량을 기반으로, 미국, 유럽 등 80여개국에 제품을 판매, 매출의 75% 이상을 수출에서 거두는 수출 중심기업이기도 하다. 보건복지부는 이 같은 역량과 실적을 높이 평가, 지난 2021년 국내 의료기기기업 중 9개사만 인정받은 '혁신형 의료기기기업 (선도형)' 중 하나로 제노레이를 지정한 바 있다.

 

제노레이 관계자는 “ADF와 GNYDM의 성황은 유럽과 미주지역 덴탈 장비 시장의 회복세를 보여준다. 이번 전시회에서 거래선들을 직접 만나 지역별 시장 상황을 확인하고, 판매전략을 가다듬겠다”며 “유럽, 미주지역에는 아직 진출하지 못한 국가와 시장이 많아, 이번 전시회를 통해 거래선을 확보하여 수출을 확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현중 기자 hjreport@dailydental.co.kr
Copyright @2013 치의신보 Corp. All rights reserved.





주소 서울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대한치과의사협회 회관 3층 | 등록번호 : 서울,아52234 | 등록일자 : 2019.03.25 | 발행인 박태근 | 편집인 한진규 | 대표전화 02-2024-9200 FAX 02-468-4653 | 편집국 02-2024-9210 광고관리국 02-2024-9290 Copyright © 치의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