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4.0℃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3.4℃
  • 흐림제주 9.6℃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4.9℃
  • 구름많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전주시회, 치과 경영 세미나

환자와의 대화는 디테일하게, 경쟁력 있게


전주시치과의사회(회장 김종배·이하 전주시회)가 치과 경영 세미나를 개최해 회원들의 많은 호응을 받았다.

 

전주시회는 지난 11월 22일 전북지부 회관 세미나실에서 권기탁 원장(푸른치과의원)을 연자로 초청해 ‘디테일한 대화에 경쟁력이 있다’는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했다.


등록이 조기 마감된 가운데 전북지부 세미나실이 생긴 이래 최대 인원이 참여한 것으로 전해져 열기가 뜨거웠다.


2시간 넘게 진행된 이번 강의는 ▲대화의 대원칙 ▲환자들이 좋아하는 말 ▲환자들이 싫어하는 것 ▲대화=상담 ▲상담은 심리전이다 ▲아침미팅과 경영회의 ▲실효성 있는 매뉴얼 작성 등 다양한 내용으로 이뤄져 주목을 끌었다.


권기탁 원장은 강연에서 “치과에서 사용하는 말에는 안 좋은 말, 괜찮은 말, 좋은 말, 더 좋은 말이 있다. 환자들의 심리를 깨알같이 배려해 말과 행동을 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이론적인 내용 뿐 아니라 실제 본인이 시행하고 있는 여러 방법과 노하우를 소개해 호응을 얻었다. 


특히 권 원장은 치과 직원이 평소 사용하는 말을 라이브로 재연하면서 ‘환자와의 대화 시 첫 마디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으며, 원장과 환자를 연결시키면서 ‘원장님이 특별히’라는 말을 자주 사용할 것을 권했다.

 

이날 강의를 경청한 회원들은 권 원장의 오랜 기간에 걸쳐 깊게 고민한 노하우를 아낌없이 나눠주는 강의였다며 만족감을 나타낸 것으로 전해졌다.


김종배 전주시회 회장은 “이번 강의는 치과를 운영하는데 바로 적용되는 실질적인 내용을 다뤘다”며 “환자와의 대화를 잘 이끌면 상담동의율을 높일 수 있을 뿐 아니라 분쟁예방에도 큰 기여를 할 수 있는 만큼 오늘 강의 내용을 여러 회원들과 공유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보겠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