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많음동두천 32.0℃
  • 구름많음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33.5℃
  • 구름많음대전 33.3℃
  • 흐림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2.5℃
  • 흐림부산 31.0℃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조금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32.1℃
  • 구름조금보은 32.0℃
  • 구름많음금산 31.9℃
  • 구름많음강진군 31.1℃
  • 흐림경주시 27.2℃
  • 구름많음거제 32.0℃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환자안전 중요성 깊게 되새기다

서울대치과병원 캠페인



서울대치과병원(원장 허성주)이 ‘환자안전의 날(5월 29일)’을 맞아 5월 마지막 주를 환자안전 주간으로 지정하고 다양한 캠페인 행사를 통해 환자안전의 중요성을 되새겼다.

병원 진료처 치의료관리팀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환자안전의 중요성과 더불어 환자안전 활동의 활성화를 통한 병원 내 환자 안전 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달 21일 환자안전에 앞장서고 환자안전 문화 정착에 이바지 할 각 부서별 대표 1명씩 총 22명의 직원을 환자안전지킴이로 선정하는 발대식을 갖고, 환자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앞장서겠다는 선서를 통해 캠페인 활동이 시작됐다.

이어 29일에는 치의료관리담당 김선영 교수(치과보존과)와 환자안전지킴이들이 병원을 순회하며 직원들로부터 환자안전에 함께 하겠다는 서명과 손 위생 수행 서명을 받으며 환자안전 의식을 고취시켰다.

또한 30일과 31일에는 병원 2층 로비에서 ▲환자안전 표어 투표 ▲환자안전 서명나무 ▲환자안전 OX퀴즈 및 손위생 증진 캠페인 등을 진행했으며, 참여한 직원과 내원객들에게는 기념품을 증정하기도 했다. 특히 투표를 통해 선정된 표어는 핀버튼으로 제작해 전 직원이 패용할 예정이다.

허성주 병원장은 “환자안전 사고가 어느 한 사람의 잘못과 책임이라는 인식을 바꾸고 사고예방을 위해 모두가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환자안전의 첫걸음”이라며 “모두의 책임의식과 노력이 모여 안전한 병원, 신뢰할 수 있는 서울대치과병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