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7℃
  • 맑음강릉 24.7℃
  • 구름많음서울 29.2℃
  • 구름조금대전 30.4℃
  • 맑음대구 27.5℃
  • 구름조금울산 22.6℃
  • 맑음광주 27.8℃
  • 구름많음부산 22.8℃
  • 맑음고창 25.1℃
  • 맑음제주 25.4℃
  • 맑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7.3℃
  • 맑음금산 25.2℃
  • 맑음강진군 25.4℃
  • 구름조금경주시 24.0℃
  • 맑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골프채 피습 회원 심리상담 등 고통 치료 지원 약속 받아"

대전지부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 면담

 

대전지부가 최근 대전지역에서 환자에게 골프채로 피습을 당한 회원에 대한 심리상담 등 고통 치료에 대한 지원을 대전지방경찰청으로부터 약속 받았다.


대전지부 조수영 회장, 김기종 부회장은 지난 3일 대전지방경찰청 황운하 청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치과 내 폭력 사태 발생에 대한 예방책 등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이번 골프채 폭행 피해 치과의사와 가족들이 '피의자가 정신질환에 따른 심신미약 감형으로 풀려난 직후 또 다시 찾아와 보복 폭행을 하지 않을까' 우려하고 있는 만큼 피의자에 대한 엄벌과 동시에 보복 폭행 예방 방안 등에 대해서도 긴밀한 논의를 진행했다.


또한 이번 사건으로 인해 피해 원장과 가족들의 정신적인 고통이 큰 만큼 심리 상담 등을 통해 폭행으로 받은 정신적 고통을 치료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대해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은 “의료기관의 폭력사태에 적극 대처하겠다. 또한 경찰청내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통해 피해 치과의사뿐만 아니라 가족들까지 폭행으로 받은 정신적 고통을 치료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김기종 부회장은 추가적으로 “치과의료기관 특성상 원장을 제외한 대부분이 여직원으로 구성돼 있고, 여 원장과 여 직원만 진료하고 있는 치과도 다수기 때문에 범죄에 취약한 상황이라는 점을 설명 드렸다”면서 “향후 진료실 폭력 등 범죄 발생 시에 즉각 112에 신고하도록 회원에게 홍보할 예정이며 신고 시에 경찰관이 신속하게 출동해 폭력 가해자에 대해 엄중하게 대처해 줄 것을 강하게 요청드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