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1.8℃
  • 대전 4.0℃
  • 흐림대구 5.1℃
  • 구름조금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6.7℃
  • 구름많음부산 4.7℃
  • 흐림고창 6.6℃
  • 구름많음제주 10.9℃
  • 맑음강화 -1.7℃
  • 구름많음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3.8℃
  • 맑음강진군 7.1℃
  • 맑음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장애인 치과, A에서 Z까지 실전을 논하다

대한장애인치과학회 추계학술집담회 성료
치의·치위생사 200여 명 참여 ‘관심 폭발’

 

대한장애인치과학회(회장 정태성) 주최 ‘2019 추계학술집담회’가 지난 2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장애인 치과 실전 임상 part1 - 어떻게 치료를 시작하고 계획할 것인가’를 대주제로 진행된 세미나는 장주혜 학술이사 진행으로 총 5개 연제가 발표됐다.


첫 섹션에서 김재경 사무국장(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이 ‘중증 장애인 치과진료비 지원 및 활용 안내’를 주제로 정부 및 비영리단체들의 다양한 치료비 지원 사업들에 대한 정보를 전달했다. 이어 김란희 치과위생사(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장애인 환자의 의사소통 및 보호자와의 대화’를 주제로 장애인 치과진료 시 선행돼야 하는 라포형성과 의사소통을 위한 다양한 상황을 제시했다.

 

또 황지영 원장(서울시립장애인치과병원)의 ‘협조가 가능한 장애인 환자의 치료계획 수립’, 도레미 센터장(충남장애인구강진료센터)의 ‘협조가 어려운 장애인 환자의 치료계획 수립’, 김동현 센터장(경기권역장애인구강진료센터)의 ‘전신마취 하 치과 치료계획 수립’ 등이 발표됐다.

 

이번 세미나는 풍부한 경험을 가진 연자들이 장애인 치과진료 계획 수립 시 고려 사항들을 현장감 있게 전달해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대한장애인치과학회 측은 “이번 행사는 사전접수 인원이 예년보다 큰 폭으로 증가해 더 넓은 규모의 행사장으로 장소를 이동하기도 했다”며 “장애인 치과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다”고 열띤 호응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