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금)

  • 흐림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10.3℃
  • 구름많음서울 10.6℃
  • 구름많음대전 9.6℃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9.6℃
  • 맑음부산 9.9℃
  • 구름많음고창 9.8℃
  • 맑음제주 11.4℃
  • 흐림강화 10.9℃
  • 흐림보은 5.3℃
  • 흐림금산 6.0℃
  • 맑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치주과학회 대구·경북지부장에 이재목 교수

3월 26일 온라인 정총·학술집담회 개최

 

대한치주과학회(회장 허익) 대구·경북지부(지부장 이재목) 회장에 이재목 교수(경북치대 치주과)가 연임을 알렸다.


치주과학회 대구·경북지부는 지난 3월 26일 줌(ZOOM)을 통해 정기총회 및 온라인 학술집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2019년도, 2020년도 감사보고, 회무보고 및 재무보고가 있었고 안건토의로 차기 대구·경북지부 회장의 선출이 있었다. 차기 회장으로는 이재목 회장이 회원들의 지지 속에 재선출돼 연임을 알렸다.


집담회에는 총 169명이 참석했으며 타지방 수강자들도 강의에 많이 참여할 수 있었다. 연자로는 김도영 원장(김&전치과)이 나서 ‘치조골증대술에 대한 새로운 접근법’이라는 주제로 강의했다.


김 원장은 transmucosal GBR에 대한 저널 리뷰와 다양한 증례를 제시하며 치조골 증대술 시 치조골의 3차원적 형태 수복을 중요한 요소로 지목했다.


특히 transmucosal GBR은 환자 친화적인 술식이면서 치조골증대에도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임플란트 수술 절차와 시간을 최소화하고, 환자의 통증과 불편감도 감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2시간 강의 이후에는 질문과 답변으로 시간을 가져 참가자의 큰 호응을 얻었다.


대한치주과학회 대구·경북지부는 “중앙학회와 긴밀한 소통과 교류를 통해 지부학회를 활성화하고 회원들에게 보다 폭 넓은 학술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학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