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2℃
  • 구름조금강릉 18.7℃
  • 맑음서울 17.8℃
  • 맑음대전 18.4℃
  • 흐림대구 17.2℃
  • 구름많음울산 15.4℃
  • 구름많음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7.5℃
  • 구름많음제주 15.9℃
  • 맑음강화 13.0℃
  • 구름많음보은 17.1℃
  • 구름많음금산 17.8℃
  • 흐림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18.2℃
  • 구름많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서울대치과병원, 장애인 구강 건강 향상 간담회

복지부 구강정책과와 중앙센터 운영·협력방안 논의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구영)과 보건복지부 구강정책과가 지난 3월 31일 ‘장애인구강건강 향상’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병원에서 진행된 이 날 간담회에서는 구영 서울대치과병원장, 김영재 진료처장, 금기연 부설 장애인치과병원장, 변효순 보건복지부 구강정책과장 등이 참석해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이하 중앙센터)의 운영현황, 애로·건의사항, 향후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이어 중앙센터의 외래진료실을 시작으로, 전신마취시설과 회복실을 둘러보며 장애인 치과 치료를 위한 전문시설과 체계적인 시스템을 확인했다.

 

시설을 둘러본 변효순 과장은 “장애인 환자들이 안심하고 치과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한 서울대치과병원에 감사하다”며 “기존 구강 정책·사업은 더욱 보완·강화하고 현장의 최전선에 있는 중앙센터와 각 권역센터의 의견을 토대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수립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구영 병원장은 “장애인의 행복한 삶을 실현하고, 함께하는 포용 사회를 만드는 것은 국가중앙치과병원으로서 마땅히 해야 할 사회적 책임”이라며 “앞으로도 구강정책과, 전국 14개 권역센터와 협력해 장애인 치과 진료의 문턱은 낮추고 구강 건강 수준은 더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