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목)

  • 흐림동두천 20.4℃
  • 맑음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2.2℃
  • 구름많음대전 23.8℃
  • 구름조금대구 24.1℃
  • 맑음울산 24.3℃
  • 구름많음광주 23.7℃
  • 맑음부산 24.8℃
  • 구름많음고창 23.8℃
  • 구름많음제주 28.4℃
  • 구름조금강화 21.9℃
  • 구름많음보은 22.1℃
  • 구름조금금산 23.3℃
  • 흐림강진군 23.5℃
  • 구름조금경주시 24.1℃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英 영유아 치과 내원 절반 이하 ‘구강건강 우려’

코로나로 5세 미만 영유아 내원 60% 감소
15세 미만 청소년 내원률도 절반으로 하락

코로나19 대유행 기간 동안 영국의 영유아 치과 내원률이 절반 이하로 감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영국 치과전문지 덴티스트리(Dentistry)가 영국 국민보건서비스(NHS) 데이터 분석 결과, 5세 미만 영유아의 치과 내원률이 약 60% 감소했다고 최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019년 약 120만여 명에 달하던 영유아 치과 내원 인구가 2020년에는 약 47만여 건에 불과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뿐만 아니라 15세 미만 아동청소년의 치과 내원률 또한 같은 비교 기간 동안 약 580만 명에서 약 50%에 달하는 290만여 명으로 줄어든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즉, 영국 내 전체 어린이 인구 10명 중 7명 이상이 지난해 코로나 발생 기간 동안 치과를 방문하지 않았다는 뜻이다.


이 같은 현상에 현지 전문가들은 미래 세대의 구강건강이 악화할 수 있다는 우려를 잇달아 내놓고 있다.


한 전문가는 “최근 통계에 따르면 충치는 5세에서 9세 사이 어린이가 병원에 입원하는 가장 흔한 이유 중 하나다. 이는 급성 편도선염 환자의 2배에 달하는 수치”라며 “2018년과 2019년에는 약 4만5000명의 어린이가 발치를 위해 입원했다”는 등 사태의 심각성을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