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3.8℃
  • 구름조금강릉 6.7℃
  • 구름많음서울 4.5℃
  • 구름많음대전 7.2℃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7.8℃
  • 구름조금광주 7.5℃
  • 맑음부산 8.0℃
  • 흐림고창 6.7℃
  • 구름많음제주 10.3℃
  • 구름많음강화 7.5℃
  • 구름많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임플란트 표면 처리 단점 극복 대안 제시 주목

서울대 치의학대학원·KIST 연구진, Bioactive Materials 게재
골세포 이동속도 저하 문제 해결 단초, 다양한 응용 가능 시사

치의신보는 대한치의학회와 국내 치의학의 위상을 제고하고 학술연구를 활성화하고자 각 분과 학회의 우수 논문을 공모했다. 접수된 우수 논문은 지면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선정은 연구자가 소속된 분과 학회의 추천으로 이뤄졌다. <편집자 주>
 

한국의 치의학자들이 기존 임플란트 표면 처리의 단점을 극복할 수 있는 새로운 대안을 제시해 눈길을 끈다.

이상훈 교수(서울대 치의학대학원 치과생체재료과학교실), 전호정 책임연구원, 한형섭 선임연구원(이상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생체재료연구단, 교신저자), 엄승훈 박사후연구원(서울대학교 치과대학 치과생체재료과학교실,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생체재료연구단, 제1저자)(이하 연구팀)이 ‘Bioactive Materials’지 온라인판(2021년 10월 15일자, impact factor 14.593)에 이 같은 내용을 게재했다고 최근 밝혔다.
 


'Regulation of cell locomotion by nanosecond-laser-induced hydroxyapatite patterning’이라는 제목의 논문에서 연구팀은 나노초 레이저를 이용, 수산화아파타이트에 수십 마이크로미터 수준의 골세포 이동 통로(CMH, cell migration highway)를 패턴으로 구현함으로써 골세포 이동 속도 저하 문제를 해결하고자 했다.

연구 결과 골세포의 이동 속도는 CMH가 부재한 표면에 비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증가했고, 패턴의 간격 변화를 통한 골세포 부착 수 또한 제어할 수 있었다.

연구팀은 “티타늄 임플란트의 골 전도도 향상을 위한 다양한 표면처리 방법이 보고되고 있다”고 전제하며 “그중 수산화아파타이트 코팅 법은 종국적으로 임플란트의 골 결합력을 향상 시키지만, 골세포 이동 속도 저하로 골이 결함 속으로 차 들어오는 시간을 지연시킨다”고 이번 연구의 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본 연구는 치과용 임플란트 식립 시 뼈가 임플란트 표면을 따라 차 들어오는 속도를 증가시키는 기술”이라며 “이는 수산화아파타이트가 코팅된 기존 임플란트 표면의 단점을 극복해 주며 향후 다양한 응용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