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2.1℃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0.1℃
  • 구름조금대구 3.6℃
  • 구름많음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0.2℃
  • 구름많음부산 6.3℃
  • 흐림고창 -1.2℃
  • 흐림제주 3.1℃
  • 맑음강화 -2.2℃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2.2℃
  • 구름많음경주시 4.4℃
  • 구름조금거제 5.6℃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건치 신임 공동대표에 김의동·이금호

“우리가 꿈꾸는 건강사회 만드는데 노력 다할 것”
건치 35차 정기총회…재정 안정화 등 현안 논의

 

건강사회를 위한 치과의사회(이하 건치)가 신임 공동대표를 선임하고, 올해 사업 성과를 자체 평가했다.

 

건치 제35차 정기총회가 지난 3일 용산역 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총회에는 내빈으로 박태근 협회장, 최유성 치협 부회장,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황윤숙 대한치과위생사협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건치는 만장일치로 김의동·이금호 신임 공동대표를 선임했다. 또한 신임 감사는 조병준·정달현 전 공동대표가 맡기로 했다. 이어 건치는 올해 활동보고와 결산보고 및 감사보고 등을 진행했다. ▲선제적 기후위기 대응활동 및 연대 ▲대선 정책과제로 ‘치과주치의제’ 제안 ▲진료소 네트워크 워크샵을 통한 진료소 활동 방향 모색 등이 성과로 꼽힌 가운데, 특히 구강보건정책연구회의 기간 연구 성과 등이 호평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회원 사업을 더욱 고민해 달라는 의견과 남북구강보건협력특별위원회 등의 사업환경 변화를 반영하는 주문도 나왔다. 이에 35기 공동대표단은 건치 재정 안정화를 위한 대안 모색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김의동 신임 공동대표는 “건치를 우리가 꿈꾸는 건강사회를 위한 곳, 상상력을 현실로 이뤄내기 위한 곳으로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태근 협회장은 “과거에 건치 타이틀로 많은 혜택을 봤고, 그로 인해 협회장까지 하게 됐다는 생각이 들어 건치에 부채의식을 느끼고 있다”면서 “건치 회원들도 치협의 한 축을 형성하고 있다는 자부심을 지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신현영 의원은 “이태원 참사현장에 직접 방문하면서 의료인으로서의 소명을 새삼 깨달았다. 국회에서 진보적 목소리를 더욱 낼 필요가 있다. 치과의사들의 많은 협력 부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