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구름조금동두천 -0.9℃
  • 구름조금강릉 6.4℃
  • 구름많음서울 1.1℃
  • 연무대전 1.7℃
  • 맑음대구 5.4℃
  • 맑음울산 5.9℃
  • 구름많음광주 4.0℃
  • 맑음부산 6.8℃
  • 구름조금고창 2.9℃
  • 흐림제주 6.0℃
  • 구름많음강화 -0.1℃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많음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4.3℃
  • 구름조금경주시 5.3℃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턱관절 과거, 현재, 미래 조망 발전 방향 되짚다

측두하악장애학회, 온라인 추계 학술대회 성료
턱관절 장애 기전 이해, AI·딥러닝 적용도 눈길

대한측두하악장애학회(회장 어규식·이하 측두하악장애학회)가 턱관절 장애 진단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를 조망하는 학술대회를 온라인으로 최근 개최했다.

‘2021 측두하악장애학회 추계 학술대회’가 지난 12월 25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 플랫폼 ‘클라썸’에서 총 131명이 등록한 가운데 열렸다.

‘턱관절 장애 진단의 진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라는 대주제로 열린 이번 학술대회는 총 세 세션으로 나눠 진행됐다.

우선 세션Ⅰ인 ‘턱관절 장애 진단의 진수 : 과거와 역사’에서는 정진우 교수(서울대 치의학대학원 구강내과)가 ‘측두하악장애 평가를 위한 진단 방법의 임상적 유용성- 발전 및 향후 방향’을 주제로 강연했다.

이어 세션Ⅱ인 ‘턱관절 장애 진단의 진수 : 현재’에서는 김지락 교수(경북치대 구강내과)가 ‘관절장 내 장애 진단’, 박현정 교수(조선치대 구강내과)가 ‘저작근 장애 진단’, 강진규 교수(원광치대 구강내과)가 ‘Headache attributed to TMD’, 김 욱 원장(TMD치과의원)이 ‘퇴행성 관절염의 진단’을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세션 Ⅱ-2 ‘진단의 활용’에서는 송찬우 교수(원광치대 구강내과)와 남 윤 원장(센텀구강내과치과의원)이 각각 DC/TMD를 통한 임상 진단 증례 발표를 했다.

세션Ⅲ인 ‘턱관절 장애 진단의 진수 : 미래’에서는 이연희 교수(경희치대 구강내과)가 ‘턱관절 장애의 진단에서 인공지능(AI)과 딥러닝(deep learning)의 역할’이라는 주제의 강연으로 눈길을 끌었다.

또 강정현 교수(아주대학교병원)의 ‘측두하악장애 환자의 결정 선호도와 건강 관련 지식정도가 치료 예후에 미치는 영향’을 비롯한 총 7개의 포스터 발표가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