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맑음동두천 29.7℃
  • 맑음강릉 34.3℃
  • 구름조금서울 30.8℃
  • 구름많음대전 33.4℃
  • 맑음대구 34.1℃
  • 맑음울산 31.2℃
  • 구름조금광주 32.3℃
  • 맑음부산 28.9℃
  • 구름조금고창 32.6℃
  • 구름조금제주 30.4℃
  • 구름조금강화 28.3℃
  • 구름조금보은 31.6℃
  • 구름많음금산 31.1℃
  • 맑음강진군 30.6℃
  • 맑음경주시 34.8℃
  • 맑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부산대치과병원 치의학융복합진료센터 준공

글로벌 인재 양성·융복합 치의료 연구 적극 활용
박 협회장 “치의학 100년 이끌 기관으로 성장 기대”

 

“이번 준공을 시작으로 최신 디지털 기술과 치의학 분야를 접목해 활발한 융복합 연구를 수행해 나갈 것입니다.”

 

부산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조봉혜)은 지난 12일 치의학융복합진료센터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박태근 협회장과 조봉혜 병원장, 윤영석 국민의힘 의원(경남 양산시갑)을 포함한 주요 내빈과 협력사, 임직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기념사 및 축사, 공로패 수여, 테이프 커팅식 및 시설 라운딩이 진행됐다.

 

치의학융복합진료센터는 총 사업비 115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4208㎡(지하 1층~지상 5층) 건물로 들어섰으며, 글로벌 치의학 인재 양성 및 융복합 치의료 연구를 수행할 장소로 활용된다. 또 장애인과 희귀 난치성 환자의 진료를 위한 공공의료 공간으로도 쓰일 예정이다.

 

박태근 협회장은 “치의학융복합진료센터의 성공적인 완공을 위해 전폭적인 지원과 후원을 보내준 차정인 부산대 총장을 비롯, 김현철 부산치대 발전재단 이사장 이하 3000여 부산치대 동문 여러분께 감사를 전한다”며 “다양한 연구와 활동 성과를 통해 미래 치의학의 100년을 이끌어갈 핵심 의료기관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조봉혜 병원장은 “현재 국내 치의학 분야는 세계적으로 우수하며 무궁한 성장과 발전 잠재력이 있다. 하지만 치과계에는 아직 국립연구기관이 없는 상태로 치의학 연구 및 산업을 체계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국립치의학연구원의 설립이 절실하다”며 치의학 연구에 대한 관심과 중요성을 언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