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2.1℃
  • 흐림강릉 13.5℃
  • 구름조금서울 12.5℃
  • 구름조금대전 16.4℃
  • 구름많음대구 17.5℃
  • 흐림울산 16.5℃
  • 맑음광주 16.9℃
  • 흐림부산 16.0℃
  • 구름조금고창 16.2℃
  • 흐림제주 18.0℃
  • 맑음강화 12.7℃
  • 구름많음보은 15.4℃
  • 구름조금금산 15.3℃
  • 흐림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장지현 교수 ‘이달의 전남대인’ 수상

국제학술지 40여편 논문 게재 연구활동 공로
“교수·연구자로서 더욱 정진해 나가겠다” 다짐

 

장지현 경희대치과병원 교수가 모교 명예를 드높인 공로로 전남대학교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장지현 경희대치과병원 보존과 교수가 지난 7월 29일 ‘이달의 전남대인’으로 선정됐다. 장 교수는 지속적인 연구활동 등으로 모교 명예를 빛낸 점을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다.

 

장 교수는 치과보존학분야 국제학술지에 40여편의 논문을 게재하는 등 연구에서 우수한 성과를 창출한 공로로 경희의료원 개원 40주년 기념 연구부문 경희의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모교인 전남대학교와 함께 주 연구분야인 치수재생 및 수복재료 연구활동 분야에서 협력하고 있다.

 

장 교수는 전남대 치의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치과보존학 박사 학위를 받고, 전남대치과병원에서 전문의를 취득한 바 있다. 졸업 후 연세치대병원, 강동경희대병원을 거쳐 현재 경희대학교 치과대학 부교수로 재직 중이다.

 

장지현 교수는 “모교의 오원만 교수님께서 ‘스승을 뛰어넘는 제자가 돼 달라’고 당부하셨다. 이를 지키는 게 쉽지는 않겠지만, 교수이자 연구자로서 모교와 현재의 제 자리에서 더욱 정진하도록 하겠다”며 “이달의 전남대인 수상을 계기로 모교에 대한 더 큰 긍지와 자부심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성택 전남대학교 총장은 “갈수록 학문 후속세대의 양성이 어려워지는 시대 상황 속에서도 장지현 교수는 치열한 경쟁을 뚫고 학술과 연구 활동을 모범적으로 전개하며 모교의 명예를 빛내줘 감사하다”며 “전남대는 학생 한 명, 한 명이 지닌 잠재력을 끌어내고 극대화하는데 더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