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7.3℃
  • 구름조금대전 25.5℃
  • 소나기대구 26.6℃
  • 구름조금울산 24.4℃
  • 구름조금광주 26.5℃
  • 맑음부산 23.7℃
  • 맑음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25.2℃
  • 구름조금보은 24.9℃
  • 구름조금금산 25.6℃
  • 구름조금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조금거제 23.5℃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간호법 저지 13개 범 보건의료단체 협의체 첫 시동

단체별 유기적 협력 방안 논의
연대 강화로 간호법 총력 저지

 

간호법 저지를 위해 출범한 13개 범 보건의료단체 실무협의체(이하 협의체)가 본격 시동한다.


협의체는 지난 20일 제1차 회의를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 용산 임시회관에서 열었다. 이날 회의는 의협 주도로 이뤄졌으며 치협, 대한병원협회,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대한임상병리사협회,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대한응급구조사협회, 한국요양보호사중앙회,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한국노인복지중앙회의 실무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의체 회의는 지난 14일 열린 간호법 저지를 위한 범 보건의료계 단체장 간담회의 후속 조치다. 이를 통해 협의체는 각 단체의 유기적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적극 대응에 나설 것을 결의했다. 특히 간호법의 부당성을 전하는 효율적인 대국민 홍보 방안을 수립을 선결 과제로 삼았다.


이정근 의협 상근부회장은 “간호법은 의료현장의 혼란을 야기하고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 법안인 만큼, 협의체는 연대를 강화해 최선을 다해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