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흐림동두천 12.5℃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14.8℃
  • 구름많음대전 15.1℃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5.7℃
  • 흐림광주 15.8℃
  • 흐림부산 17.5℃
  • 흐림고창 14.4℃
  • 제주 17.3℃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4.5℃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5.6℃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간호법 저지” 13개 단체 보건의료연대 본격 가동

8월 23일 국회 출범식 “간호법 저지 당위성 국민께 각인”
상임위원회 결성, 이필수‧곽지연‧장인호 공동 위원장 추대

 

간호법 저지를 위해 13개 보건의료단체가 연대했다.


간호법 저지 13개 단체 보건의료연대(이하 13보의연)는 지난 7월 28일 대한의사협회 용산 임시회관에서 제2차 단체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13보의연은 연대 공식 출범을 알리고 간호법 저지를 위한 총력전에 돌입할 것을 결의했다.

 

13보의연에는 대한의사협회,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병원협회,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대한임상병리사협회, 대한응급구조사협회, 대한의사협회, 대한치과의사협회, 한국노인복지중앙회,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한국요양보호사중앙회, 한국재가노인복지협회, 한국재가장기요양기관협회(가나다 순) 등이 이름을 올렸다.

 

 

특히 이날 13보의연은 연대 명칭을 ‘간호법 저지 13개 단체 보건의료연대’로 확정하고 이필수 의협 회장, 곽지연 간무협 회장, 장인호 임상병리협 회장을 공동 위원장으로 추대했다.

 

이필수 의협 회장은 “간호법은 13보의연 소속 단체가 한꺼번에 나서야 저지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여러 가지 현실적 논의책을 마련해, 간호법 저지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 또 이번 기회로 모든 보건의료 직역이 협업을 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에 따른 첫 행보로 13보의연은 오는 8월 23일 오전 11시 국회 앞에서 각 단체 대표를 소집해, 출범식 및 대표자 회의를 진행키로 합의했다. 아울러 당초 8월 21일 예정했던 전국궐기대회는 연기하고 정기국회 진행 흐름을 주시한 뒤 9월 중 잠정 개최키로 의견을 모았다.


이 밖에도 이날 회의에서 13보의연은 간호법의 역기능을 알릴 수 있는 대국민 홍보 전략을 모색했다. 또한 궐기대회 폭을 지방까지 확산 추진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