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많음강릉 18.5℃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18.3℃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6.2℃
  • 흐림광주 20.7℃
  • 흐림부산 17.2℃
  • 흐림고창 21.2℃
  • 제주 18.4℃
  • 구름많음강화 24.4℃
  • 흐림보은 17.3℃
  • 흐림금산 16.8℃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9월 세계 디지털 치의학 리더 부산 총집합

대한디지털치의학회, 국제 디지털 치의학 학술대회(IADDM) 유치
9월 3~4일 벡스코서…최신 디지털 임상지견 기대

오는 9월 부산에서 세계 디지털 치의학을 선도하는 석학들의 강의가 펼쳐진다. 세계 디지털 치의학이 도달한 현 수준과 최신의 임상지견을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대한디지털치의학회(회장 전영찬·이하 디지털치의학회)가 유치한 ‘제2회 International Academy for Digital Dental Medicine(IADDM) 연례 학술대회(조직위원장 한중석)’ 및 디지털치의학회 추계학술대회가 오는 9월 3일과 4일 양일 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New Wave in Digital Dental Medicine’을 대주제로 열리는 4일 IADDM 학술대회에서는 버츄얼 랩 분야의 석학 크리스티안 코크만 박사와 디지털 워크플로우를 제시할 페트라 기에르트뮬렌 교수, 벨기에의 뛰어난 랩 테크니션 뤽 뤼튼 등 10여명의 국제 연자들이 나서 최신의 CAD/CAM 시스템과 랩 테크닉, Digital Flapless Implant Surgery, 심미 관련 강의를 펼친다.

또 이에 앞서 3일 디지털치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는 ‘디지털 써밍 업! 무엇을 선택하고 어떻게 운용할 것인가?’를 주제로 박지만 교수가 ‘스캐너 선택 시 고려사항’, 김희철 원장이 ‘장비선택 시 고려사항’, 박시찬 원장이 ‘나의 디지털 워크 플로우’, 동도은 원장이 ‘디지털 수복의 현미경적 평가’, 용셴 주 교수가 ‘How does digital technology shape the future of prosthodontics?’, 타카시 나카무라 교수가 ‘Current concept of CAD/CAM metal-free crowns’를 주제로 강의할 예정이다.

IADDM은 세계 디지털 치의학을 선도하는 학자 100여명이 모여 만든 국제 학술모임으로 지난해 스위스 취리히에서 첫 학술대회를 개최하며 디지털 치의학 전문 국제학술대회로의 위상을 키워가고 있다. 한국에서는 서울대 치의학대학원 보철과의 임영준 교수가 Secretary Treasurer로, 한중석 교수가 Founding and Council Member로 참여하고 있다.   

IADDM 학술대회에서는 강연 외에도 디오, DDS, 덴츠플라이 시로나, 플랜메카, 이보클라 비바덴트, 퀸테센즈, GC, Truabutment 등 디지털 장비 업체들의 전시도 열릴 예정이라, 임상과 장비가 함께 어우러지는 장이 될 전망이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치협 보수교육점수 4점이 부여되 5월 중 어얼리버드 등록 시 할인 된 등록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등록 및 문의: http://iaddm.kadd.or.kr

==================================================================


한중석 IADDM 조직위원장 인터뷰


“내 치과에 맞는 디지털 워크플로우 제시”

“세계적인 디지털 치의학의 실상을 살피는 한편, 급성장 하고 있는 한국 디지털 치의학이 한 단계 더 도약해 세계적인 디지털 리더가 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한중석 IADDM 학술대회 조직위원장은 “이번 국제 학술대회는 세계적 학자들로부터 치과임상에서 사용되는 다양한 디지털 기기의 활용법을 듣고 각각의 임상에 필요한 조합법을 고찰해 종합적인 디지털 워크 플로우를 제시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한국의 학자들에게는 세계적인 학자들과 교류하며 국제적인 연자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도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중석 조직위원장은 “디지털 치의학은 기계에 대한 이해와 임상적인 적용력, 치기공사와의 협업 등 세가지가 모두 어우러져야 성공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다”며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이 세가지 요소를 갖추는데 대한 지식과 팁을 제공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관심있는 치기공사들의 많은 참여도 예상된다. 치과의사와 치기공사, 관련 장비를 제작하는 업체가 한데 어우러지는 학술대회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한 조직위원장은 “부산에서 국제적 행사를 하는데도 큰 의미를 두고 있다. 세계적으로 500여명의 해외 치과의사 및 관계자들이 올 것으로 예상된다. 9월 부산은 세계 디지털 치의학의 중심에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