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9.5℃
  • 서울 25.3℃
  • 흐림대전 29.6℃
  • 흐림대구 31.5℃
  • 흐림울산 30.1℃
  • 구름많음광주 31.1℃
  • 구름많음부산 31.8℃
  • 흐림고창 31.3℃
  • 구름많음제주 35.1℃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9.8℃
  • 구름많음강진군 31.8℃
  • 흐림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31.0℃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황윤숙 후보 치위협 신임 회장 당선

치위협 임시총회 개최 133명 중 122명 찬성투표
박정란·박정이·박진희·한지형 회원 부회장 당선

대한치과위생사협회(이하 치위협) 제19대 신임 회장에 황윤숙 후보가 선출됐다. 현재 한양여대 치위생과 교수로 활동 중인 황윤숙 회장은 당선일인 오늘(18일)부터 오는 25년 6월 17일까지 3년간 치과위생사의 권익향상과 처우개선에 앞장설예정이다.

 

치위협은 18일 임시총회를 열고 황윤숙 교수를 단독후보로 제19대 치위협 회장단 선거를 진행했다. 이날 치위협 재적대의원 169명 중 133명이 출석해 회장 선거 투표가 이뤄졌으며 전체 133명 중 122명 찬성, 11명 반대로 황윤숙 후보가 신임회장으로 선출됐다.

 

이 밖에 박정란 회원(현 백석대 치위생학과 교수), 박정이 회원(현 연세고운미소치과 경영지원이사), 박진희 회원(현 춘천예치과 진료부장), 한지형 회원(현 수원과학대 치위생과 교수)이 부회장으로 당선됐다.

 

황윤숙 신임회장은 지난 2018년 제18대 대한치과위생사협회에 출마해 공약으로 ▲회원에 의한 협회 운영 ▲치과위생사 의료인화 법제화 ▲국민 건강을 위한 협회를 내세웠다. 이 밖에 치협과의 협의 기구 상설화를 통해 치과위생사의 안정된 고용 구조를 확립하겠다는 계획과 ‘치과위생사 의료인화 법제화’를 위해 전문가들로 구성된 TF를 운영하고 유관 단체와 협력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